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뉴질랜드 도피` 용인 일가족 살해범, 구속여부 결정
기사입력 2018-01-13 07:0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경찰서 들어서는 용인 일가족 살해범 [사진=연합뉴스]
재가한 어머니의 일가족을 살해하고 뉴질랜드로 도피한 지 80일 만에 국내로 송환된 30대의 구속 여부가 13일 결정된다.


이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 용인동부경찰서는 피의자 김모(36)씨에 대한 구속영장 실질심사가 이날 오후 3시 수원지법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경찰은 전날 김씨에 대해 강도살인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김씨는 지난해 10월 21일 모친 A(당시 55세)씨와 이부(異父)동생 B(당시 14세)군, 계부 C(당시 57세)씨를 흉기로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범행 당일 모친의 계좌에서 1억2000여만원을 빼낸 김씨는 범행 이틀 뒤 아내 정모(33)씨와 2세·7개월 된 두 딸을 데리고 뉴질랜드로 도피했지만 2년여 전 뉴질랜드에서 저지른 절도 사건 피의자로 현지 당국에 붙잡혔다.


경찰은 추후 조사에서 김씨가 태블릿 PC로 범행 방법을 검색한 정황과 아내를 상대로 목조르기 연습을 한 사실 등에 대해 추궁할 계획이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