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스텔라 아르투아, '하트비츠 빌리어네어' 캠페인 영상 공개
기사입력 2021-03-08 16:3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벨기에 프리미엄 맥주 ‘스텔라 아르투아(Stella Artois)’가 전설적인 뮤지션 레니 크라비츠(Lenny Kravitz)와 함께 글로벌 캠페인 ‘하트비츠 빌리어네어(Heartbeats Billionaire)’를 펼칩니다.

하트비츠 빌리어네어 캠페인은 ‘한 사람의 심장은 일생 동안 25억 번 뛰며, 심장 박동 하나하나가 소중한 의미를 가진다면 결국 우리 모두는 수십억의 심장 박동을 가진 억만장자’라는 단순하면서도 철학적인 아이디어로부터 시작됐습니다.

캠페인 영상은 화려한 조명 아래 레니 크라비츠가 등장하며 심장 박동 소리와 같은 드럼 연주로 시작됩니다.

드럼 연주는 레니 크라비츠의 대표곡인 ‘It Ain't Over Til It’s Over(‘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과 어우러지며 절정에 이릅니다.

따뜻한 색감의 일러스트로 전환되는 캠페인 영상은 사람들과 함께 스텔라 아르투아를 즐기는 모습을 감각적으로 담아냈습니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이번 영상을 통해 ‘심장 뛰는 소중한 순간을 낭비하지 말고 사랑하는 사람들과 함께하는데 보내자’라는 메시지를 강조했습니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이번 캠페인 영상을 지난 2월 미국 슈퍼볼 광고로 최초 공개한 데 이어, 오는 8일부터 한국을 비롯한 세계 각국에서 본격적으로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영상은 스텔라 아르투아 공식 홈페이지 및 소셜미디어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스텔라 아르투아 브랜드 매니저는 “평화와 사랑을 전하며, 자기 자신을 진정 사랑하는 방법을 몸소 전파하고 있는 레니 크라비츠가 이번 캠페인을 이끌 최적의 아이콘”이라며, “캠페인 영상을 시작으로 심장이 뛰는 소중한 순간을 사랑하는 사람들과 함께 보낼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캠페인을 함께한 레니 크라비츠는 “인생은 짧기 때문에 25억번의 심장 박동이 뛰는 모든 순간은 특별하다”며, “이번 스텔라 아르투아 캠페인은 서로가 함께해 삶이 더욱 풍요로워지는 순간을 되새기게 한다”고 캠페인의 의미를 더했습니다.

레니 크라비츠는 미국 그래미 어워드(Grammy Awards) 최우수 록 보컬상을 4차례 수상한 전설적인 록 스타이며, 록·펑크·소울·재즈 등의 다양한 장르를 소화해 최고의 뮤지션으로 자리매김했습니다.

음악 외에도 연기, 인테리어 디자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는 다재 다능한 아티스트입니다.

국내에서는 2집 ‘Mama Said(마마 세드)’에 수록된 대표곡 ‘It Ain't Over Til It’s Over(‘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로도 잘 알려져 있습니다.

해당 곡은 이번 캠페인 영상의 배경 음악으로도 사용되었습니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1366년 벨기에 뢰벤의 덴 호른 양조장에서 탄생한 벨기에 필스너 스타일의 라거맥주입니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최상의 품질을 위해 오직 체코산 노블 '사츠 홉'만을 사용하고 있으며, 기분 좋은 쌉쌀한 맛과 청량한 끝 맛으로 어떠한 요리와도 환상적인 조화를 이룹니다.

[ 왕성호 기자 / wsh0927@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