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출입은행이 25일 국무조정실이 주최하는 ‘2022 개발협력의 날’ 기념식에서 국제 개발 협력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수은은 1987년 기획재정부로부터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업무를 수탁한 뒤 35년간 기금 운용·관리 업무를 해왔다.

EDCF는 1987년 우리 정부가 설립한 개도국 경제원조 기금으로 장기 저리의 차관자금을 제공해 개발도상국의 경제 발전을 지원하고 한국과 경제협력을 촉진한다는 취지다.

기금 설립 후 58개국, 489개 사업(약 214억 달러)에 차관을 지원했다.


최근에는 EDCF·경협증진자금(EDPF) 및 수출금융 재원을 복합적으로 구성해 개도국의 개발 재원 확충을 효과적으로 지원하는 노력도 인정받았다.


윤희성(오른쪽 첫번째) 수출입은행장과 한덕수 국무총리(가운데)가 25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22 개발협력의 날’ 기념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수출입은행>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