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일준 산업부 2차관이 오늘(23일) 열린 산업계와의 간담회에서 대용량 사업자의 전기요금 인상을 예고했습니다.
박 차관은 "현실적인 부담능력을 고려할 때 대용량 사업자들의 요금 인상이 불가피하다"며 산업용 전기요금을 현실화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습니다.
이날 발언은 전기요금이 원료상승분을 충분히 반영하지 못해 한국전력의 재정악화가 심화되고 있다는 지적에 대한 대응으로 해석됩니다.

[ 이정호 기자 / lee.jeongho@mktv.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