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아파트 사려하는데 DSR은 어떻게 계산하나요"
기사입력 2020-12-13 09:4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아파트를 사려는데 대출이 얼마나 나올지 알아보고 있습니다.

은행에서 DSR비율을 본다고 하더라고요. DSR이라는 게 뭔지?"
국내 한 개인신용평가회사의 인터넷 홈페이지에 올라온 질문이다.


무분별한 부동산 담보 대출을 막기 위해 도입된 DSR은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의 약자다.

1년간 갚아야 할 대출원금과 이자의 합을 연소득과 비교한 지표로, DSR비율이 높을수록 소득 대비 상환해야 할 대출원금과 이자가 많다는 뜻이다.


금융당국은 DSR비율이 70%가 넘으면 위험대출, 90%가 넘으면 고위험대출로 분류하고 있다.

쉽게 말해 위험대출은 연간 상환해야 할 대출금이 연소득의 70%를 넘고, 고위험대출은 연소득의 90%가 넘는다는 의미다.


DSR비율이 위험대출 이상이 되면 대출을 받는데 상당한 제한이 따르게 되는 만큼 신규 부동산 대출 등을 고민하고 있다면 자신의 DSR비율을 알아두는 것이 좋다.


금융권에서는 DSR을 계산할 수 있는 'DSR계산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곳이 많아 이를 잘 활용하면 DSR비율을 어렵지 않게 계산할 수 있다.

현재 수준에서 추가로 받을 수 있는 부동산 신규 대출 가능 여부 등을 판단할 수 있어 주택 구입을 준비하고 있다면 현실적인 자금 계획을 세울 수 있다.


[전종헌 기자 cap@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DSR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