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삼성전자, WBA 디지털 포용성 평가서 세계 10위 기록
기사입력 2020-12-03 10:3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WBA 홈페이지 캡처.
삼성전자가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연합체 WBA(World Benchmarking Alliance)가 발표한 디지털 포용성 평가에서 글로벌 100개 기업 가운데 10위를 기록했습니다.

삼성전자는 국내 기업 가운데 유일하게 10위권 안에 진입하며 아시아 기업 중 3위, 전체 하드웨이 기업 중 4위에 올랐습니다.

WBA는 기업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강화를 통한 UN의 지속가능한 개발목표 실현을 위해 만든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연합체로, 전 세계 학계와 비정부기구·컨설팅·투자자 등 약 176개 기관이 참여하고 있습니다.

WBA는 기업의 ESG 평가를 종합하고 플랫폼화하기 위해 인권, 환경, 디지털 포용성 등 7개 분야에서 기업을 평가합니다.

디지털 포용성 부문은 올해 WBA가 처음 신설한 부문으로 기업이 얼마나 지속 가능한 관점에서 디지털 기술을 연구·지원하고, 사회와 공유하는지를 평가했습니다.

WBA는 이번 평가에서 삼성전자가 오픈소스 소프트웨어(SW)에 적극적으로 기여하고,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을 통해 지속적해서 기초과학 연구를 지원하는 점을 높게 인정했습니다.

삼성전자는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공유를 위해 100여 개 프로젝트에 참여했으며,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으로 지금까지 총 634건의 연구과제에 8천125억 원의 연구비를 지원했습니다.

또 WBA는 삼성전자가 인공지능(AI) 기술의윤리적 사용을 위한 'AI 윤리 원칙'을 공개하는 소수의 회사 중 하나라는 점, C랩을 통해 착한 기술 활동을 지원하는 점 등도 높게 평가했습니다.

이번 평가에서는 미국의 전기차 회사인 테슬라가 1위, 스페인의 통신회사 텔레포니카가 2위를 차지했습니다.

다른 한국 기업 SK텔레콤은 46위, SK하이닉스는 60위에 올랐습니다.

[ 신민호 인턴기자 / mino@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SK하이닉스 #삼성전자 #SK텔레콤 #SG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