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KBS 측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판정…재택 근무+긴급 방역 실시” (전문)
기사입력 2020-12-01 14:1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KBS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KBS 측은 1일 오후 공식입장을 통해 “KBS 누리동(신관 부속건물)에 근무하는 직원 1명이 오늘(1일) 코로나19 양성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오전 이같은 사실을 보고 받은 즉시 긴급 대응 회의를 열어 누리동에서 근무하는 직원들에 대해 내일 오전까지 재택근무를 실시하도록 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누리동 건물 전체에 대한 긴급 방역을 실시했으며, 확진자와 접촉한 직원 전원은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조치했다.

KBS는 “역학조사관의 조속한 현장조사를 요청했으며, 향후 보건 당국의 조치에도 적극적으로 협조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이하 KBS 공식입장 전문

KBS 누리동(신관 부속건물)에 근무하는 직원 1명이 오늘(12월 1일) 코로나19 양성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KBS는 오늘 오전 이같은 사실을 보고 받은 즉시 긴급 대응 회의를 열어 누리동에서 근무하는 직원들에 대해 내일 오전까지 재택근무를 실시하도록 했습니다.

또한 누리동 건물 전체에 대한 긴급 방역을 실시하고, 확진자와 접촉한 직원 전원은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조치했습니다.

KBS는 역학조사관의 조속한 현장조사를 요청했으며, 향후 보건 당국의 조치에도 적극적으로 협조할 예정입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