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뉴 아이디, SBS와 손잡는다…유럽 지역 LG 스마트 TV에 채널 ‘SBS’ 론칭 (공식)
기사입력 2020-12-01 11:0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뉴 아이디가 SBS와 손을 잡는다.

1일 미디어 그룹 NEW의 디지털 콘텐츠/플랫폼 사업 계열사 뉴 아이디(NEW ID)가 SBS와 손잡고 유럽 지역 LG 스마트 TV에 채널 ‘SBS’를 론칭한다고 밝혔다.

SBS는 최신 드라마와 케이팝 등 프리미엄 콘텐츠를 제공하며, 뉴 아이디는 LG 채널의 디지털 플랫폼 운영자로서 채널화, 스트리밍, 광고 운영을 맡는다.

유럽 시청자들은 유럽 시장 점유율 2위인 LG 스마트 TV의 채널 ‘SBS’를 통해 SBS 최신 콘텐츠를 볼 수 있게 됐다. 이는 유럽 FAST(Free Ad-supported Streaming TV) 플랫폼 최초의 아시아 방송사 브랜드 채널이다.

FAST는 미국을 중심으로 OTT 시대의 새로운 플랫폼으로 떠오르고 있으며, 미국 1위 케이블 방송사인 컴캐스트, 커머스 1위 플랫폼인 아마존, 미국 메이저 방송사인 폭스, 스마트 TV 제조사들이 모두 뛰어든 TV 기반의 실시간 방송 플랫폼이다. 북미 가구 절반 이상이 FAST를 사용하고 있다. 북미에서 시장을 다진 LG전자는 LG 채널(LG Channels)를 통해 유럽 시장 공략에도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지난달 14일 창사 30주년을 맞은 SBS는 2020년 상반기 기준, 광고주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에서 전체 방송사 중1위를 기록하며 5년 연속 선두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드라마는 10%가 넘는 평균 가구 시청률을 기록하며 압도적인 1위(시청률 조사 기관 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기록하는 등 시청자들과 끊임없이 소통하며 성과를 이어오고 있다.

SBS는 유럽 채널을 통해 글로벌 스테디셀러인 ‘상속자들’ ‘피노키오’ ‘시크릿 가든’뿐 아니라, 올해 신드롬을 일으킨 ‘스토브리그’ ‘낭만닥터 김사부 2’ 등 최신 흥행 드라마는 물론, 인기 K-POP 아이돌의 역대 퍼포먼스를 연이어 볼 수 있는 ‘SBS 뮤직어워드’, 최신 ‘SBS 인기가요’ 등을 선보이며 유럽 시청자들에게 ‘프리미엄 한류 콘텐츠의 힘’을 전파할 예정이다.

SBS 콘텐츠허브의 김휘진 대표는 “NEW ID와의 이번 SBS 브랜드 채널 론칭이 향후 SBS 콘텐츠의 성공적인 유럽 진출의 포문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뉴 아이디 박준경 대표 또한 “TV 시청을 즐기는 유럽 현지인들이 별도 가입이나 구독 없이 평소 즐겨 보는 방송 채널과 함께 프리미엄 콘텐츠인 SBS 프로그램을 보게 된 것은 TV 시청 경험을 새롭게 할 뿐 아니라 한류 콘텐츠의 실시간 글로벌화를 앞당기는 일”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뉴 아이디는 북미, 유럽, 남미 지역을 중심으로 방송, 영화, 드라마, 스포츠, K-POP 등 한류 채널과 플랫폼을 공격적으로 확장할 예정이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LG전자 #NEW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