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낮과밤` 김설현x남궁민x이신영x이청아, 살인 예고장 사건 수사 시작…해결할 수 있을까(종합)
기사입력 2020-11-30 22:2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tvN 방송화면 캡처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조상은 객원기자]
'낮과밤' 남궁민, 김설현, 이신영, 이청아는 살인 예고 사건을 어떻게 해결할까
30일 첫방송된 tvN '낮과 밤'에서는 살인 예고장을 두고 해결하기 위해 발로 뛰는 경찰 공혜원(김설현 분)과 도정우(남궁민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공혜원과 도정우는 트럭 강도를 잡는 경찰로 첫 등장을 알렸다.

총 한방으로 트럭 강도를 잡은 이들은 경찰서에서 사람이 죽는다는 예고장을 받고, 문제의 파티장으로 향했다.

시끄러운 파티장 속에서 살인 예고의 흔적은 조금도 보이지 않았다.

하지만 이내 수영장에 빠진 한 남자가 물위로 떠오르면서 살인 예고 사건을 파헤치기 시작했다.


신고자를 파악하기 위해 수영장에 뛰어들었으나 끝내 의문스럽게 죽은 남자를 떠올리면서 이들이 같은 시간에 맞춰서 스스로 자살했다는 결론을 내렸다.

더군다나 사망을 한 사람은 수영장의 남자 뿐만 아니라, 학생, 교수 등 점차 그 범위는 커졌고, 하나같이 범죄 이력이 있는 자들만 죽음을 맞이했다.


이 사건은 이지욱(윤경호 분) 기자의 리포트를 통해 퍼져나갔고, 사건이 좀처럼 해결되지 않자 검경이 무능하다는 이야기까지 듣게 됐다.

이에 도정우는 WHO라는 이름을 가진 누군가에게 그림을 그려 보냈다.

WHO는 "그림 말고 사진으로 가지고 와라"며 "28년전 얼굴은 달라질 수 있다"며 의미심장한 말을 건넸다.

하지만 도정우는 "사진 없다.

그리고 똑같이 생겼다"며 반드시 그림 속 인물을 찾아달라고 요청해 전개에 힘을 실었다.


도정우와 공혜원, 장지완(이신영 분)의 공조는 계속됐다.

이들은 수상한 흔적들을 하나씩 파헤쳤으나 증거나 범인의 범죄 의도는 조금도 알아채지 못했다.

그렇게 사건의 목격자들을 한명씩 만나면서 공통적인 사실을 알아챘다.

바로 죽은 자들은 전부 다 제정신이 아니었던 것. 이에 도정우는 살인 예고장을 다시한번 읽은 다음 "이제 사건이 일어날 곳을 찾았다" 며 해당 지역으로 발걸음을 옮겼다.


방송말미 제이미 레이튼(이청아 분)과의 만남도 그려졌다.

성폭행을 일삼던 한 남자(주석태 분)를 우연히 발견한제이미 레이튼은 그의 뒤를 계속 쫓았다.

이윽고 도정우와도 만난 제이미 레이튼은 정신줄을 놓은 남자를 구하려고 했다.

하지만 끝내 그를 구하지 못한 채 앞으로 살인 예고 사건이 어떻게 흘러갈지 흥미진진함을 더했다.


한편, tvN '낮과 밤'은 28년 전 한 마을에서 일어난 의문의 사건에 대한 비밀을 파헤치는 예고 살인 추리극으로 남궁민, 김설현, 이청아 등이 출연한다.

매주 월, 화 오후 9시에 만날 수 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이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