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부산시, 72시간 동안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유지
기사입력 2020-11-30 14:2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오는 3일 대입수능시험…확산 최소화 조치
국·공립시설 운영 중단, 10인 이상 모임 금지
변성완 시장대행 “함께하는 시민 행동 절실”

부산시는 12월 1일 0시부터 3일 간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수준의 조치를 취한다고 밝혔습니다,
[부산=매일경제TV] 부산광역시는 코로나19 확산세가 심각하다는 판단에 따라 오는 12월 1일 0시부터 3일 간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수준의 조치를 취한다고 오늘(30일) 밝혔습니다.

거리두기 3단계는 전국 평균 일일 확진자 수가 800~1000명 이상일 때 적용하도록 돼있지만 부산은 전날 학교, 체육시설, 종교시설 등에서 확진자가 51명 발생해 거리두기 단계를 상향 조정하기로 판단했습니다.

3단계로 격상되면 필수시설 외 모든 시설에 대한 집합금지 조치가 내려지고, 국공립 시설은 실내외 상관없이 운영을 중단합니다.

10인 이상 모임과 행사가 금지되고, KTX와 고속버스 등과 같은 대중교통은 50% 이내로 예매를 제한합니다.

또 각 급 학교는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고 종교시설은 1인 영상만 허용하되 모임과 식사는 전면 금지됩니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코로나19에 대한 공식 대응 방침은 2단계이지만 부산의 경우 추가 조치를 통해 3단계 수준으로 대폭 강화해 대응할 예정"이라며 "감염 우려 시설에 대한 학생 출입 제한과 점검 인력 확대 등 올해 수능시험일인 3일까지 72시간동안 바이러스를 봉쇄한다는 각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특단의 조치 없이는 수험생들의 안전을 지켜줄 수가 없다"며 "코로나19 봉쇄를 위해 모두가 함께하는 시민 행동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당부했습니다.

[ 손세준 기자 / mkssejun@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