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중국, 달 탐사선 창어 5호 달 400㎞ 상공에 성공적으로 안착
기사입력 2020-11-29 16:1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중국의 창어 5호 발사 성공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중국 관영 신화 통신이 무인 달 탐사선 창어(嫦娥) 5호가 달 표면 400㎞ 상공에 무사히 도착했다고 보도했다.


창어 5호는 중국 최초로 달 표면 샘플을 채취해 지구에 복귀하는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중국 우주항공 당국은 창어 5호의 장비와 통제가 모두 정상적이라면서 달 궤도 진입 등이 매우 순조롭게 진행됐다고 전했다.


창어 5호는 지난 24일 오전 4시 30분(현지시간) 하이난(海南)성 원창(文昌) 우주발사장에서 최신 운반로켓 창정(長征) 5호 야오(遙)-5에 실린 채 발사됐다.


창어 5호는 두 번의 궤도 수정을 거쳐 목표 지점에 도착했으며 달 상공에서 고도 수정 등 궤도 조정을 거칠 예정이다.


앞서 중국은 지난해 1월 인류 최초로 창어 4호 탐사선을 달 뒷면에 착륙시켰고 올해 7월 자국 최초의 화성탐사선 톈원(天問)-1호를 쏘아 올렸다.


탐사선이 달 샘플을 채취한 후 지구에 복귀하는 임무를 수행하는 것은 1960~1970년대 미국과 구소련 이후 40여 년 만이다.


중국은 미국과 구소련에 이어 3번째로 이러한 임무 수행에 도전한다.


중국 과학자들은 창어 5호를 이용한 달 샘플을 통해 달의 지질학적 진화 역사와 태양활동 등에 대한 정보를 얻고 착륙지역 지형을 탐측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하림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양 #하림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