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중국-일본, 코로나19 비즈니스 왕래 재개 합의
기사입력 2020-11-24 22:2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외무상(오른쪽)과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24일 오후 도쿄에서 회담을 갖고 양국 간 비즈니스 왕래를 이달 중 재개하기로 합의했다.

[사진 출처=연합뉴스]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외무상과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24일 오후 도쿄에서 열린 회담에서 양국 간 비즈니스 왕래 재개에 합의했다고 교도통신이 전했다.


모테기 외무상과 왕 외교부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제동이 걸린 인적 교류를 재개하기 위해 사업상 방문자에 대해 입국 및 검역 규제를 완화하는 이른바 '비즈니스 트랙' 예외 조치에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두 장관은 내년엔 각료급 '중일 고위급 경제대화'를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다만 영유권 분쟁 지역인 센카쿠(중국명 댜오위다오)열도를 놓고는 양국이 현저한 견해차를 확인했다.

센카쿠는 일본이 실효적으로 지배하고 있으나, 중국도 영유권을 주장하고 있다.


모테기 외무상은 중국 관공선이 센카쿠 인근 일본 영해를 침범하는 문제를 제기했으나, 왕 외교부장은 중국의 영유권을 재차 주장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국빈 일본 방문은 코로나19 수습이 우선이라는 이유로 의제에 오르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이날 일본을 방문한 왕 외교부장은 25일 오후 스가 요시히데 총리도 예방한다.


외교부장은 일본 방문을 마치고 같은날 방한해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회담을 갖을 계획이다.


[신미진 기자 mjshin@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