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남성으로 성전환 후 아들 낳은 30대, 엄마인가 아빠인가
기사입력 2020-11-25 07:4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영국에서 성전환 후 아이를 낳은 남성이 과연 엄마인지 아빠인지 논란이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18일 가디언 기자 프레디 매코널(34)이 2017년 여성에서 남성으로 성전환 수술을 받았지만 자궁은 제거하지 않아 2018년 아들을 낳았다고 보도했다.


매코널은 그해에 아이를 갖기 위해 정자를 기증받았고 임신에 성공한 것이다.


성전환 후 법적으로 남성이었던 매코널은 어느날 아이 출생증명서류에 자신이 아이의 아버지가 아닌 어머니로 기록됐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그는 어머니 대신 '부모'로 등록되기를 원했으나 거부당했다.

매코널은 이후 영국 헌법 제8조가 규정하고 있는 사생활과 가족에 대한 권리를 침해당했다면서 출생증명서 기록을 어머니에서 아버지로 수정해달라고 소송을 냈다.


하지만 매코널은 1·2심에서 모두 패소하고 연방대법원은 각하 결정을 내렸다.


그는 포기하지 않고 프랑스에 있는 유럽인권재판소에 다시 제소할 계획이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