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락앤락 "3분기 영업이익 97억 원…지난해 동기 대비 50% 증가"
기사입력 2020-10-30 14:4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락앤락 홈페이지 캡처.
락앤락은 연결 기준 올해 3분기 영업이익이 약 97억 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50.2%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오늘(30일) 공시했습니다.

매출은 1천342억 원으로 4.4% 증가했고, 순이익은 55억 원으로 15.6% 늘었습니다.

락앤락은 "코로나19로 집밥과 위생에 대한 관심이 이어지며 3분기 소형 가전과 주방용품 부문 매출이 작년 동기 대비 각각 120.2%·23.2% 증가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국내에서는 소형가전 부문의 매출이 646.6% 증가했으며 칼도마살균블럭, 칫솔살균기, 진공쌀통, 스팀에어프라이어 등의 제품이 큰 인기를 끌었습니다.

이에 따라 올해 3분기 국내 매출은 작년 동기 대비 36.2% 증가한 421억4천100만 원을 기록했습니다.

이는 최근 5년 내 분기 매출로는 가장 큰 규모입니다.

락앤락은 올해 4월 종합 생활가전 브랜드 '제니퍼룸' 인수도 매출 증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친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락앤락은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육성한 소형 가전이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해 코로나19 위기에도 국내 매출이 뛰었다"며 "4분기에는 중국 '광군제 특수' 등이 맞물려 있어 성장이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 신민호 인턴기자 / mino@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락앤락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