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라모스 1군 복귀 준비…류중일 감독 “내일 연습경기 보고 콜업” [MK현장]
기사입력 2020-10-29 01:3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서울 잠실) 노기완 기자
LG트윈스 외국인 타자 로베르토 라모스가 1군 복귀를 준비하고 있다.

류중일 감독은 내일 연습경기 보고 콜업 여부를 결정한다고 말했다.


류 감독은 28일 서울 잠실야구장 한화 이글스와의 2020 KBO리그 홈경기에 앞서 “라모스는 내일 이천에 있는 연습경기에 출전한다.

상황을 보고 모레(30일 인천 SK와이번스전) 출전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라모스는 지난 1일 잠실 롯데 자이언츠전 수비 도중 발목을 다쳐 교체됐다.

이후 6일 잠실 삼성 라이온즈전에 복귀했으나 5타수 무안타 2삼진에 그쳤고 다음날인 7일 2군으로 내려갔다.


LG 외국인 타자 로베르토 라모스가 1군 복귀를 준비하고 있다.

사진=김영구 기자

LG는 라모스의 복귀가 필요한 상황이다.

9월까지 팀 장타율이 0.440이었던 LG는 10월 이후 장타율이 0.376에 그쳤다.

라모스는 올시즌 타율 0.278 120안타 38홈런 86타점을 기록 중이고 장타율이 0.592로 리그 4위다.


류 감독은 “최종전(30일 인천 SK전)에 박종훈이 선발로 나온다고 들었다.

라모스가 움직임을 따라갈 수 있을까 걱정된다.

내일 연습경기 확인하고 투입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dan0925@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윈스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