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엠게임, 기대작 ‘진열혈강호’ 대만·태국 이어 베트남 시장도 공략 ‘예고’
기사입력 2020-10-28 12:2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동남아시아의 대표 게임회사 아시아소프트(COO 쿠앗동쿠앙)와 모바일 MMORPG ‘진열혈강호’의 베트남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양사는 ‘진열혈강호’를 베트남 특색에 맞는 현지화 작업을 통해 내년 상반기 내에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파트너사인 아시아소프트는 원작 ‘열혈강호 온라인’을 비롯해 ‘메이플스토리’, ‘뮤온라인’, ‘오디션’ 등 다수의 한국 게임들을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성공시킨 동남아 대표 게임사다.

또 ‘열혈강호 온라인’의 베트남 및 태국 서비스를 담당하고 있는 엠게임의 오래된 파트너사로 이번 계약에 앞서 ‘진열혈강호’의 태국 서비스 계약도 체결한 바 있다.


엠게임은 ‘진열혈강호’를 올해 4분기 내 대만, 내년 상반기 내 태국과 베트남 등 짧은 시차를 두고 순차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엠게임 사업전략실 이명근실장은 “해외 리서치회사 센서타워에 따르면 올해 2분기 동남아시아 모바일게임 시장규모는 전년동기 대비 44%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라며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고 전략적으로 중요한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진열혈강호’가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임영택기자 ytlim@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엠게임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