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文 시정연설 직후 與 "대통령,국난 극복 의지 보여줬다" 호응
기사입력 2020-11-04 12:0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더불어민주당은 지도부는 문재인 대통령의 28일 국회 내년도 시정연설에 대해 "대통령께서 충분히 코로나19로 인한 국민들의 어려움에 공감하고 계시고, 국난을 잘 극복하고 새로운 도약의 기회로 삼겠다는 의지를 보여주셨다"고 호응했다.


이낙연 민주당 대표는 이날 시정연설 직후 기자들과 만나 "사회가 당면한 문제 가운데 가장 핵심적인 것을 제대로 짚어주셨다"며 "또 그것을 딛고 나아가기 위한 계획과 신념을 제시해주셨다"라고 말했다.

또 이 대표는 "당도 그런 문제의식과 코로나 이후에 대한 방향은 공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태년 원내대표도 이날 시정연설 직후 "정책은 예산으로 말하는 것이기 때문에 내년 예산에는 코로나 방역과 위기 극복을 위한 예산"이라며 "무엇보다도 코로나로 인해 더 힘든 사회적 취약계층이나 사회적 약자를 두텁게 보호하겠다는 의지를 담은 예산"이라고 평가했다.


또 김 원내대표는 국민의힘측의 라임·옵티머스 사태 특검 요구에 대해 "특검이 생명력을 가지려면 타당성과 국민적 설득력이 있어야 한다"며 "라임·옵티머스가 '권력형 게이트'라고 국민들 눈에도 보여진다면 특검 주장이 생명력을 가질텐데 지금 모든 상황을 봤을 때 이건 금융 사기 사건"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와 관련해서도 "공수처는 이미 추천 위원이 구성됐고 이번주부터 회의니까 그건 절차를 밟아서 가면 될 일"이라고 짧게 답했다.


박광온 민주당 사무총장도 이날 기자들과 만나 "대통령의 절실한 의지가 담겨있는 것 같다"며 "구체적인 과제와 방향을 제시하셨기 때문에 내년도 예산안이 우리 국민의 실생활과 국가의 장래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정은 기자 1derland@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