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휴온스, 최신 연속혈당측정시스템 `덱스콤 G6` 국내 첫 선
기사입력 2020-10-26 13:2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휴온스는 채혈이 필요없는 최신 연속혈당측정시스템 '덱스콤 G6'를 국내에 정식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덱스콤 G6는 당뇨 환자들이 일상에서 겪었던 채혈의 고통뿐만 아니라 당뇨 소모 재료 구입비 등의 의료비를 줄여준다.

또한 약물 복용시 겪었던 불편함들을 개선할 수 있도록 업그레이드됐다.


5분에 한 번씩, 하루 최대 288번 자동으로 측정된 혈당값이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으로 전송돼 혈당 변동 추이와 변동폭을 확인할 수 있다.

덱스콤 G6만의 자동 보정 기술이 들어있어 별도 손가락 채혈을 통한 혈당 측정을 할 필요가 없어졌다.


센서 1회 사용 기간도 최대 10일로 늘어났고, 혈당값 정확도(MARD) 오차율 또한 평균 9.0%, 소아에서는 7.7%를 보이는 등 정확도가 높아졌다.

아세트아미노펜 복용 시에도 혈당 값 모니터링에 영향을 미치지 않음을 임상적으로 확인받았다.

버튼 하나로 센서를 간단히 장착할 수 있는 원터치 방식이 적용돼 소아나 연속혈당측정시스템을 처음 사용하는 환자들도 편리하게 장착할 수 있다.

트랜스미터는 기존 덱스콤G5 대비 대비 28% 슬림해졌다.

더 작고 얇아진 트랜스미터는 옷을 입었을 때도 티가 거의 나지 않아 편안하게 착용이 가능하다.


어플리케이션도 업그레이드됐다.

환자들이 10일간 정확하고 안전하게 센서를 사용할 수 있도록 기간이 관리된다.

'사전 저혈당 경고 알람 기능'이 극저혈당(55mg/dL) 도달 20분 전에 경고 알람을 보내 미리 '당 섭취' 등과 같은 예방조치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엄기안 휴온스 대표는 "덱스콤G6는 전세계 당뇨 환자뿐 아니라 의료진 사이에서도 혈당값 정확도, 안전성, 편의성 등에서 뛰어나다"며 "1형 당뇨 환자들의 건강보험 급여도 11월중에 개정안이 고시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덱스콤G6는 공식 판매 사이트인 '휴:온 당뇨케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휴:온 당뇨케어는 환자 의료비 체감 부담을 덜어주는 '환자부담금 결제 시스템'과 번거로운 환급 절차를 대행해주는 '위임청구서비스'를 제공한다.


[김병호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이 #휴온스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