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하태경 "김정일 조문하자던 정의당, 이건희 조문은 안 하겠다고"
기사입력 2020-11-02 11:0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이 26일 고(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조문을 가지 않겠다고 한 정의당을 향해 "대표 바뀌어서 기대감이 컸는데 혹시나가 역시나 되었다"고 비판의 날을 세웠다.


하 의원은 이날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과거 김정일 조문하자고 했던 정의당이 이건희 회장 조문은 안하겠다고 한다"며 이같이 적었다.


그는 "세계에서 제일 못사는 나라 만든 김정일보다 못사는 나라를 잘사는 나라로 탈바꿈시킨 경제 리더의 삶이 더 가치없다고 판단하는 것"이라며 "정의당이 지향하는 국정가치가 나라 잘살게 하는 건 아니라는 뜻이겠죠"라고 지적했다.


한편, 전날 정의당은 이 회장의 별세 소식에 "조의를 표한다"면서도 "이건희 회장은 정경유착과 무(無)노조 경영이라는 초법적 경영 등으로 대한민국 사회에 어두운 역사를 남겼다.

김종철 당 대표의 조문도 없을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최현주 기자 hyunjoo226@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삼성전자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