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마지막 PS 득점이 추신수 홈런...신시내티, 무득점 탈락 수모 [NLWC]
기사입력 2020-10-02 04:4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세인트 피터스버그) 김재호 특파원
신시내티 레즈의 가을은 잔혹했다.


신시내티는 2일(한국시간) 트루이스트파크에서 열린 애틀란타 브레이브스와 와일드카드 시리즈 2차전에서 0-5로 졌다.

이날 패배로 2전 전패로 탈락했다.


신시내티는 이날 단 2개의 안타를 때리는데 그쳤다.

득점권에서 2타수 무안타, 잔루 4개로 침묵했다.


신시내티는 한 점도 내지 못하고 탈락했다.

사진=ⓒAFPBBNews = News1

2경기에서 22이닝동안 득점을 올리지 못했다.

포스트시즌 시작과 함께 이렇게 긴 연속 이닝 무득점을 기록한 것은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 기록이다.

기존 기록은 1921년 뉴욕 자이언츠가 세운 20이닝이었다.


신시내티가 포스트시즌에서 가장 마지막으로 기록한 득점은 2013년 와일드카드 게임에서 추신수가 때린 솔로 홈런이다.

또한 이들이 포스트시즌에서 시리즈를 이긴 것은 1995년 LA다저스와 디비전시리즈가 마지막이다.


신시내티는 또한 메이저리그 역사상 와일드카드 단판 승부를 제외한 포스트시즌 시리즈에서 무득점으로 탈락한 최초의 팀이 됐다.


신시내티가 마지막에 낸 포스트시즌 득점은 여전히 2013년 와일드카드 게임에서 때린 추신수의 홈런이다.

사진=ⓒAFPBBNews = News1

애틀란타는 반대로 2001년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디비전시리즈 이후 처음으로 포스트시즌 시리즈에서 승리를 거뒀다.

2018년 LA다저스에게 첫 두 경기 무득점 패배를 당했던 이들은 2년만에 이를 되갚았다.


휴스턴 선발 이안 앤더슨은 6이닝 2피안타 2볼넷 9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하며 강렬한 포스트시즌 데뷔전을 치렀다.

마르셀 오즈나, 애덤 듀발은 8회 투런 홈런 두 방으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greatnemo@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이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