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나훈아 '소신발언'에 시청률은 29% 껑충, 정치권은 서늘..."이나라는 국민이 지켰다"
기사입력 2020-10-01 13:0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사진=KBS2 ‘2020 한가위 대기획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
[매일경제TV] 국민가수 나훈아가 15년만 출연한 한가위 특집 TV방송에서 "국민 때문에 목슴 건 대통령 한 명도 보지 못했다"는 소신 발언을 해 크게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나훈아는 어제(30일) KBS 2TV가 방송한 나훈아 비대면 콘서트 `2020 한가위 대기획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에서 가창력은 물론 소신발언을 하면서 시청률 29%라는 이례적인 기록을 남겼습니다.

이날 나훈아는코로나로 힘들어하는 국민들을 위해 출연료 없이 나왔다며 ‘홍시’ ‘무시로’ ‘잡초’ ‘영영’ ‘사내’ 등 수많은 히트곡을 한치의 흔들림없이 열창한 것은 물론, 중간중간 구수한 경상도 사투리로 거침없는 소신 발언으로 눈길을 끌었습니다.

나훈아는 먼저 코로나 방역의 영웅인 의사와 간호사들에 감사의 인사를 전하면서 "우리는 많이 힘들다"며 위로의 말을 전했습니다.

이어 그는 "옛날 역사책을 보면 제가 살아오는 동안 왕이나 대통령이 국민 때문에 목숨을 걸었다는 사람은 한 사람도 본 적이 없다"며 "이 나라를 누가 지켰냐 하면 바로 오늘 여러분들이 이 나라를 지켰다"고 말했습니다.

나훈아는 "유관순 누나, 진주의 논개, 윤봉길 의사, 안중근 열사 이런 분들 모두가 다 보통 우리 국민이었다"며 "IMF때도 국민이 힘이 있으면 위정자들이 생길 수가 없다. 대한민국 국민 여러분이 세계에서 제일 위대한 1등 국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날 공연은 비대면으로 진행되 랜선으로 연결된 전국 각지와 일본, 호주, 러시아, 덴마크, 짐바브웨 등 세계 각국에서 지켜봤고, 온라인 관객은 곡이 끝날 때마다 연신 "나훈아! 나훈아!"를 연호했습니다.

콘서트는 방송 당일 이른 오전부터 공연 후 심야까지 온·오프라인에서 화제를 모았다. 나훈아의 신곡 `테스형!` 등이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 상위권에 오르기도 했습니다.

[ 김솔 인턴기자 / mkksh@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