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머스크 "10년뒤 테슬라 전기차 2000만대 생산 예측“
기사입력 2020-09-29 05:5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사진출처 = 연합뉴스]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10년 뒤 테슬라의 전기차 생산량이 현재보다 55배가량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머스크는 28일(현지시간) 2030년까지 연간 2000만대의 전기차를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했다고 경제전문매체 비즈니스인사이더가 보도했다.


비즈니스인사이더는 "테슬라는 2019년 36만5000대의 전기차를 생산했다"며 머스크가 제시한 예측치는 "현재 생산량의 50배 이상에 달한다"고 말했다.


머스크는 이날 트위터에 글을 올려 앞으로 7년 내 전 세계 전기차의 연간 생산량이 3천만대에 이를 것으로 예상한 뒤 "테슬라는 아마도 2030년 이전에 연간 생산량 2000만대에 도달할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머스크는 다만 이 같은 목표에 도달하기 위해선 "지속해서 뛰어난 (생산) 실행 능력이 필요하다"는 전제 조건을 달았다.


경제전문 매체 배런즈는 머스크의 전기차 생산량 전망에 대해 "투자자들이 그 숫자를 아무리 분석한다고 하더라도 그것은 너무 나 큰 목표치"라고 진단했다.


배런즈는 "테슬라가 만약 2000만대를 판매한다면 테슬라는 8000억달러(936조원) 매출에 1000억달러(117조원) 수익을 창출한다는 의미"라며 "거기까지 가려면 갈 길이 멀지만, 투자자들은 머스크를 믿는 경향이 있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news@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