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히든싱어6` 김종국, 절친 트리오 차태현x김정남x양세찬, 중에서 1위? “가장 오래 본 차태현”
기사입력 2020-09-25 23:0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허은경 객원기자]
‘히든싱어’ 김종국이 절친 트리오 3명 중에서 차태현을 선택했다.


25일 방송된 JTBC 예능 ‘히든싱어6’(기획 조승욱, 연출 홍상훈 신영광)에서는 김종국 편에는 연예인 판정단으로 김종국의 ‘찐친’들이 대거 출격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종국이 리매치 2탄에 원조가수로 출격했다.

특히 ‘용띠 클럽’으로 25년 우정을 자랑하는 차태현, 터보의 원년 멤버로 함께 데뷔한 뒤 ‘영혼의 단짝’으로 함께하는 김정남, ‘런닝맨’ 멤버로 김종국 콘서트에서 래퍼로 나섰던 양세찬이 연예인 판정단에 자리했다.


이들을 지켜보던 MC 전현무는 “이 세 분 중 마음속 1위는 누구냐?”고 물었다.

이에 김종국은 “아, 어렵다.

갑자기 이런 걸 묻냐”고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세 사람은 일제히 김종국에게 애틋한 눈빛을 발사했다.


고민하던 김종국은 “그래도 차태현이다.

가장 오래 봤다”라고 차태현을 선택했다.

이에 김종국의 선택을 받은 차태현은 춤을 추면서 환호했고, 나머지 두 명은 “우리 둘이 터보 하자”며 아쉬움을 달래 폭소를 유발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