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박준면, 주원 향한 애정 “누나라고 부르는데 살살 녹는다“
기사입력 2020-09-24 01:1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배우 박준면이 주원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23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주원, 아이비, 최정원, 박준면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주원은 박준면에 대해 “누나가 너무 귀엽다. 공연 장면 중에 손을 펼칠 때가 있는데, 누나 손이 너무 귀엽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박준면은 “주원을 이번에 처음 봤다. 잘생겼더라”라고 속내를 표했다.

특히 그는 “주원이 애교가 많다. ‘누나~’ 이렇게 하는데 녹는다”라며 “살살 녹아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주원은 민망한 듯 웃어 보였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