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금융위, "고액 신용대출 급증, 필요시 관리 방안 마련할 것"
기사입력 2020-09-23 16:5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금융당국이 고소득·고신용 차주를 중심으로 고액대출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며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금융권에는 자체적으로 상환능력을 충분히 고려해 대출 심사 하도록 당부하고 불안요인이 지속될 경우 관리방안을 마련한다는 방침입니다.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오늘(23일) 금융리스크 대응반 회의에서 "최근 고소득·고신용 차주를 중심으로 한 고액대출이 다소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며 가계대출 증가가 특정 자산 시장으로 지나치게 유입되고 있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손 부위원장은 "코로나19 대응과정에서 어느정도 신용공급 확대는 불가피하지만 금융기관들이 차주의 상환능력을 충분히 고려하여 심사하고 있는지 우려된다"며 "차주의 상환능력을 충분하게 심사하고, 스스로 가계대출 건전성 관리 노력을 다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어 " 금융당국도 경계심을 갖고 관련 추이를 면밀히 모니터링 하는 한편 가계대출 불안요인이 지속되면 필요한 관리방안을 마련하겠다"고 전했습니다.

[ 김예솔 인턴기자 / yesol@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