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트럼프, 긴즈버그 대법관 별세에 애도…"슬프다, 놀라운 삶 이끈 여성"
기사입력 2020-09-26 15:3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진보 진영의 '거목'이었던 루스 베이더 긴즈버그 연방대법관의 별세 소식에 다소 놀란듯한 반응을 보이면서도 "놀라운 삶을 이끈, 굉장한 여성이었다"며 애도를 표했다.


미네소타주 선거유세 도중 긴즈버그 대법관의 별세 소식을 접한 트럼프 대통령은 "몰랐다.

처음 알게 된 소식"이라며 "그는 놀라운 삶을 살았다.

무슨 말을 더 할 수 있겠느냐"며 추모했다고 미 정치전문매체 더힐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긴즈버그 대법관)가 방금 세상을 떠났다는 것이냐"고 거듭 되물으며 "그 소식을 들으니 슬프다"고 덧붙였다.


다만 올해 대선 전에 긴즈버그 대법관의 자리를 이어받을 후보를 내세울 계획인지를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는 따로 답변하지 않았다.


트럼프 대통령은 곧이어 트위터를 통해 내놓은 성명에서 "'법의 거인'을 잃은 데 대해 애도하고, 유가족을 위해 기도하겠다"면서 "그는 대법원에서 보여준 훌륭한 정신과 강력한 반대(dissents)로 명성을 얻으셨던 분"이라고 회고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긴즈버그 대법관은 동료나 다른 관점에 대해 불쾌해하지 않고도 반대 의견을 낼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사람"이라며 "여성과 장애인의 법적 평등에 관한 판결을 비롯한 그의 의견은 모든 세대와 미국인에게 법의식을 불어넣었다"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국 news@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