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미국 다우지수 3.44% 상승…"코로나19 정점 지났을 수 있다는 기대감"
기사입력 2020-04-09 11:4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가 급등 마감했습니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정점을 지났을 수 있다는 기대와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의 민주당 대선 후보 경선 포기 소식이 상승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됐습니다.

현지시각으로 8일 뉴욕증권거래소(NYSE)는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779.71p(3.44%) 급등한 2만3433.57에 거래를 마쳤다고 발표했습니다.

또한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90.57p(3.41%) 오른 2천749.98에, 나스닥은 203.64p(2.58%) 상승한 8천90.90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전일 "나라의 일정 부문을 재개하는 것과 전체를 다시 오픈하는 개념을 들여다보고 있다"면서 "경제를 조만간 재개하는 문제를 매우 철저히 검토하기 시작했다"고 말했습니다.

[박상미 인턴기자 / alisten@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