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아는형님’ 라비 “자동차 사고 미담? 여동생 생각나서”
기사입력 2020-03-29 08:5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아는형님’ 라비가 자동차 사고 미담을 직접 언급해 폭소를 자아냈다.

여동생이 생각 나 했던 선행이었단다.


28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형님’(이하 ‘아형’)에는 김준현, 홍현희, 라비, 세븐틴 승관이 출연했다.


라비는 최근 알려진 자신의 선행에 대해 “주차된 내 차를 젊은 커플이 전동킥보드를 타다 사고를 냈다.

보상을 안 받기로 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수근은 이에 라비가 젊은 커플에게 보낸 메시지를 언급하며 “웬만하면 자기 안 밝힐 텐데”라며 라비가 보낸 메시지를 읽었다.


라비는 민망해하면서도 “세상에 알려지길 바라진 않았지만 그렇게 숨겨지길 바라지도 않았다”고 솔직하게 털어놔 웃음을 안겼다.


그러면서 “내가 여동생이 있는데 또래 같고 그래서 (그렇게 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