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오늘의 MBN] 색소폰 공연장 데이트 나선 김경란과 호란
기사입력 2020-01-22 00:0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22일 밤 11시)
방송인 김경란이 가수 호란과 가로수길 데이트에 나선다.

김경란의 새해 목표 중 하나인 '색소폰 배우기'를 기억하고 있던 호란이 색소폰 공연에 그녀를 초대한 것.
"어렸을 때 '별이 빛나는 밤에' 라디오를 듣다가 케니 지 노래가 나오면 카세트 테이프에 녹음했어. 그 노래만 들으면 너무 좋아서 마음이 쿵쾅거렸어"라고 김경란이 말하자 호란은 "요즘 색소폰을 부는 여자들이 많아졌어요. 트와이스 정연도 색소폰 부는 게 취미라고 하더라고요. 아무리 좋은 환경에서 아무리 좋은 스피커로 들어도 실제로 듣는 거랑은 달라서 오늘 마침 내 지인이 색소폰 공연을 해서 언니랑 같이 가려고요. 가서 소개해줄게요"라고 색소폰 공연장 데이트를 제안한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