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손흥민, 6.7점 선발 팀내 최저점…모우라 8.2점·베르통언 8점 [토트넘 울버햄튼]
기사입력 2019-12-16 01:2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울버햄튼전 승리에 힘을 보탠 손흥민(27·토트넘)이 평점 6.7점으로 무난한 평가를 받았다.

선발 출전 선수 중 팀내 최저점이다.

선제골의 주인공인 팀동료 모우라가 8.2점으로 가장 높았다.


토트넘 홋스퍼는 15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울버햄튼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열린 울버햄튼과의 2019-20 시즌 프리미어리그(EPL) 17라운드 원정경기에서 2-1 승리를 거뒀다.


이날 손흥민은 알리, 모우라와 함께 원톱 케인의 뒷선에 섰다.

토트넘은 전반 8분, 모우라의 슈퍼골로 리드를 잡았다.

하지만 후반 22분, 울버햄튼 아다마 트라오레에 동점골을 내주고 말았다.


손흥민이 팀내 최저 평점을 받았다.

사진(英 울버햄튼)=AFPBBNews=News1

그러나 후반 추가시간, 에릭센의 코너킥을 베르통언이 헤더로 마무리했고, 힘든 원정 승리를 따냈다.


경기 후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6.7점을 줬다.

손흥민은 후반 추가시간, 토트넘이 2-1로 앞서자 수비수 포이스와 교체아웃됐다.


모우라가 8.2점으로 가장 높았다.

경기 종료 직전 결승골을 터트린 베르통언은 8점이었고, 후반 44분 교체 투입 돼 터치 두 번 만에 베르통언의 득점을 도운 에릭센의 평점은 6.7점을 받았다.

jcan1231@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리드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