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블랙독` 라미란 "개인적으로 도전적 작품, `왜 나일까` 반문"
기사입력 2019-12-11 14:3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배우 라미란이 '블랙독' 출연 이유를 밝혔다.


11일 오후 서울 구로구 신도림 라마다호텔에서 tvN 새 월화드라마 '블랙독'(극본 박주연, 연출 황준혁)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서현진, 라미란, 하준, 이창훈, 황준혁 감독이 참석했다.


라미란은 "처음 제의를 받았을 때 '왜 나냐'고 질문했다.

저는 사실 이 작품이 조금 무겁기도 하고, 기존에 해왔던 역할과 차별성이 있어서 '제가 이 역할이요?'라고 반문했던 기억이 있다.

나와 안어울린다고 생각했는데, 감독님은 다른 시각으로 보고 계시더라. 적임자라고 생각해주셨다.

개인적으로는 도전적인 작품이다.

감독님을 믿고 시작을 하게 됐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부암동 복수자들', '응답하라 1998', '막돼먹은 영애씨', '우리가 만난 기적' 등 스크린과 드라마를 넘나드는 독보적 연기로 자신의 필모그래피를 채워온 라미란은 소문난 워커홀릭 진로진학부 부장 '박성순' 역을 맡았다.


'블랙독'은 기간제 교사가 된 사회초년생 고하늘(서현진 분)이 우리 사회의 축소판인 학교에서 꿈을 지키며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tvN 새 월화드라마 '블랙독'은 '유령을 잡아라' 후속으로 16일 월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shinye@mk.co.kr
사진=유용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