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아워홈 "외식업중앙회에 푸드테크기술·매장 운영 노하우 공유"
기사입력 2019-11-13 10:4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한국외식업중앙회 회장단 인천공항 방문 [사진 = 아워홈]
종합식품기업 아워홈은 지난 12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 위치한 컨세션 사업장에 한국외식업중앙회 회장단의 '외식업 운영 우수 사례 견학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 5월 아워홈 등 외식대기업 22개 사와 한국외식업중앙회가 맺은 자율적 '음식점업 상생협약' 실천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아워홈과 한국외식업중앙회는 최첨단 푸드테크기술과 매장 운영 노하우를 공유해 대·중소 외식업체 동반성장을 위해 함께 노력한다는 데 뜻을 모으고 견학·벤치마킹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외식업중앙회 회장단은 12일 오전부터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찾아 한식미담길, 푸디움 등 아워홈 주요 컨세션 사업장을 견학했다.

특히 아워홈이 자랑하는 컨세션 통합운영시스템인 'COMS(Concession Operating Management Solution)'와 무인 키오스크 등 푸드테크 시스템도 경험했다.


아워홈이 자체 개발한 COMS는 빅데이터에 기반해 '매장 운영 효율성'과 '고객 만족도'를 동시에 달성할 수 있는 푸드테크 시스템이다.

메뉴별 판매수량에 따라 최적의 식자재 발주량을 예측하는 주문·재고 관리기능과 이를 무인 키오스크와 연동해 주문 대기시간과 최소대기 메뉴, 품질 등을 고객에게 실시간으로 알려준다.


손무호 한국외식업중앙회상생협력추진단장은 "이번 견학에서 중점적으로 살펴본 아워홈의 매장 통합운영시스템이 중소 자영업자들에게 매장 운영 비용과 효율성 측면에서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아워홈은 오는 19일 한국외식업중앙회 실무진들 대상으로 이대서울병원컨세션 사업장 견학과 COMS 소개 등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추가진행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국 최기성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