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류진, 소속사 찾았다…블루드래곤과 전속 계약
기사입력 2019-11-12 08:0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배우 류진이 블루드래곤 엔터테인먼트로 간다
12일 블루드래곤 엔터테인먼트는 류진과 전속 계약 체결 소식을 밝혔다.


블루드래곤 엔터테인먼트는 배우 류진이 신인 시절부터 주연급까지 성장을 함께 했던 소속사다.

전재순 대표에 대한 깊은 신뢰와 믿음을 바탕으로 다시 한 번 손을 잡게 되었다.


SBS 공채 탤런트 출신 배우 류진은 뛰어난 연기력과 독보적인 매력으로 데뷔하자마자 여러 매체를 오가는 활발한 활동을 펼치며 큰 주목을 받아왔다.

MBC ‘아빠 어디가’ 출연 이후엔 숨겨졌던 다재 다능한 모습과 따뜻한 가족애로 폭발적인 반응을 얻으며 예능에서 또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아오고 있다.


블루드래곤 엔터테인먼트는 “류진과 다시 함께 하게 돼 매우 기쁘다.

블루드래곤 엔터테인먼트와 류진은 최강의 호흡으로 최고의 시너지를 이끌어낸 바 있다.

이번에도 함께 일했던 경험과 류진에 대한 아낌없는 지원을 바탕으로 다시 한 번 최고의 시너지를 이끌어내려 한다.

앞으로 펼쳐질 류진의 활약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블루드래곤 엔터테인먼트에는 이혜영, 임지규, 황효은, 이승효, 지안, 김정우, 박철호, 차도진, 심영은, 정헌, 서지승, 차정원, 이준영 등이 소속돼 있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