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HUG-카카오페이, `모바일 전세금보증 서비스` 출시
기사입력 2019-11-07 15:3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사진 = HUG]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7일 카카오페이와 '모바일 전세보증금반환보증 서비스'(이하 전세금보증)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는 전세계약 종료 시 임대인이 전세금을 돌려주지 않는 경우, HUG가 임대인을 대신해 임차인에게 전세금을 반환해주는 서민주거안정 보증상품이다.


기존에는 고객들이 HUG 영업지사를 직접 방문하거나 인터넷보증을 통해 신청해야했다.

이번에 출시한 모바일 전세금보증 서비스는 보증신청부터 서류제출, 보증료 결제까지 전과정을 모바일로 처리한다.


이 상품은 지난 6월 HUG와 카카오페이의 '모바일 전세보증금반환보증 서비스' 업무협약(MOU) 체결 이후 4개월의 개발기간을 거쳐 출시했다.

아파트 또는 주거용 오피스텔을 대상으로 임대차 계약을 체결한 임차인이 카카오페이 전세보험 메뉴에서 본인인증을 거쳐 임대차 정보입력, 필수서류를 제출하면 1년 365일 24시간 신청할 수 있다.

특히 전세계약서, 전입세대 열람내역 등 필수서류는 스마트폰으로 찍어 간편하게 제출할 수 있다.


보증신청 승인 후 보증료가 확정되면 카카오페이머니 또는 신용카드로 결제할 수 있으며, 확정된 보증료에서 3% 할인이 기본으로 제공된다.

또한 사회배려계층·청년가구·모범납세자·전자계약 등에 해당하면 추가할인을 받을 수 있다.


[디지털뉴스국 이미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