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굿 윌 헌팅` 감독 "방탄소년단 지민과 작업해보고 싶다"
기사입력 2019-10-24 13:4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영화 ‘굿 윌 헌팅’의 감독 구스 반 산트가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과 작업해보고 싶다고 밝혔다.


구스 반 산트 감독은 23일(현지시간) 한 잡지사와 인터뷰에서 방탄소년단 지민을 언급했다.


구스 반 산트 감독은 같이 일하고 싶은 배우를 묻자 “배우는 아니지만 함께 하고 싶은 사람은 있다”며 “방탄소년단의 지민과 함께 작업해보고 싶다”고 답했다.


그는 “때때로 난 사람이 가진 선함과 평화로움에 매료되곤 하는데, 지민이 그런 인물이었고 그를 촬영하고 싶은 마음이 들었다”며 “다만 시간이 지나서야 소망이 이뤄질 수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구스 반 산트 감독은 1985년 영화 ‘말라 노체’로 데뷔했다.

영화 ‘아이다호’ ‘굿 윌 헌팅’ ‘싸이코’를 연출했다.

지난 2003년 칸국제영화제에서 ‘엘리펀트’로 감독상을 받았다.



skyb184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