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LG전자 양면발전 태양광 모듈, 국내 첫 UL인증 획득
기사입력 2019-10-14 10:0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UL1703 인증을 받은 LG전자 '양면발전 태양광 모듈' 제품 이미지. [사진제공 = LG전자]
LG전자는 국내 최초로 양면발전(Bifacial) 태양광 모듈에 대해 UL 안전 규격 인증을 획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를 통해 LG전자는 빠른 성장세를 보이는 양면발전 태양광 모듈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1995년 태양광 연구를 시작한 LG전자는 2010년 태양광 모듈을 양산·출시하며 태양광 시장에 뛰어들었다.

2016년엔 양면발전 태양광 모듈 양산에 성공하며, 이 모듈 시장의 선두주자로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LG전자는 지난 7월 양면발전 태양광 모듈 전체 모델에 대해 'UL1703'인증을 받았다.

UL1703은 평판식 태양광 모듈에 적용되는 안전규격이다.

이 인증은 미국 공식 안전 인증기관인 'UL(Underwriters Laboratories)'이 태양광 모듈에 대해 엄격한 안전 심사를 거친 후 적합성이 인정될 경우 부여된다.


UL은 지난해 2월부터 UL1703인증 품목을 양면발전 태양광 모듈과 일반 태양광 모듈로 구분하고, 양면발전 태양광 모듈에 대해서는 더욱 강화된 인증 기준을 적용했다.

LG전자 양면발전 태양광 모듈은 출력 측정, 내구성, 화재, 충격 등 총 13가지 시험에서 모두 안전성을 입증받았다.


LG전자는 UL1703인증 획득으로 태양광 모듈 설치 및 인허가를 받을 때 인증서를 반드시 제출해야 하는 미국과 캐나다에서 수주 활동을 강력하게 펼칠 수 있다.


LG전자 양면발전 태양광 모듈은 국내 최대 출력은 물론 최고 효율로 우수한 기술력을 자랑한다.

최대 520와트 출력 성능 지원으로, 전면 출력은 최대 400W(72셀 기준)까지 지원하며 후면 출력도 설치 환경에 따라 전면의 최대 30%까지 추가 발전할 수 있다.

전면 효율은 19.5%로 초고효율 제품이다.


홍창직 LG전자 BS사업본부 솔라개발담당 상무는 "LG전자 초고효율 양면발전 태양광 모듈은 국내 최초로 UL인증을 획득하며 제품의 안전성과 우수성을 입증받았다"며 "글로벌뿐 아니라 국내 양면발전 태양광 시장 공략에도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승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양 #LG전자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