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송가인 “본가 CCTV, 아빠 보고 싶을 때 볼 수 있어 좋다”
기사입력 2019-09-21 23:2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송가인이 아버지를 향해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송가인의 일상이 전파를 탔다.

이날 송가인은 차에 타자마자 핸드폰으로 무언가를 보기 시작했다. 이에 대해 매니저는 “집에 달아놓은 CCTV를 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매일 본가 집으로 많은 팬들이 찾아온다. 혹시 모를 일을 대비해 CCTV를 설치하게 됐다. 팬들이 직접 해주신 것”이라고 설명했다.

송가인은 영상을 보면서 “아빠를 보고 싶을 때 볼 수 있는 게 너무 좋다”고 속내를 드러냈다.

이후 아빠, 엄마와 차례대로 통화를 하며 훈훈함을 안겼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ultur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