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해피투게더’ 박해수 “친한 사이에서 웃긴 편, 개그 본능 나와”
기사입력 2019-09-12 23:5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배우 박해수가 자신의 실제 성격을 밝혔다.

12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는 ‘명품 배우 선물세트’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배우 김응수, 김상호, 박해수, 이창훈이 출연했다.

이날 MC 유재석은 박해수에게 “실제로 많이 유쾌하다던데”라고 물었고, 박해수는 “나름 친한 사이에서 웃기다”고 답했다.

그는 “누가 인정하기보다 스스로 웃기다고 하는 편”이라고 설명했다.

이를 듣고 있던 김상호는 “그렇지 않은 것 같다”고 돌직구를 날렸다.

박해수는 “분위기가 익어야만 개그 본능이 나온다”고 설명했다. 이창훈은 “술 두병 정도 들어가면 그때부터..”라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