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아스트로, AB6IX 꺾고 씨름 우승…문빈 괴력 通(`아육대`)
기사입력 2019-09-12 18:1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그룹 아스트로가 아이돌 신흥 천하장사가 됐다.


아스트로는 12일 방송된 MBC '추석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를 통해 3년 만에 부활한 씨름 종목에서 AB6IX를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아스트로는 골든차일드를, AB6IX는 온앤오프를 각각 꺾고 결승전에서 만났다.

아스트로는 문빈, 라키, 진진이, AB6IX는 임영민, 김동현, 전웅이 자존심을 걸고 결승전에 임했다.


진진과 임영민은 결승전 제 1경기를 펼쳤다.

두 사람은 거의 동시에 넘어져 주심마저 당황하게 했으나 분석 결과 진진의 어깨가 간발의 차이로 먼저 닿은 것이 확인됐다.


라키와 김동현의 두 번째 경기에서는 라키가 승리했다.

라키는 덧걸이와 배지기를 사용해 순식간에 경기를 끝냈다.

승부는 원점. 마지막 경기에 나선 문빈과 전웅에게 팀의 희비가 걸린 상태가 됐다.


팽팽한 접전이 예상됐지만 문빈은 경기 시작과 함께 전웅을 아예 들어올려 내리꽂았고, 승리를 거머쥐었다.


psyo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스트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