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황의조, 팬들도 사로잡았다…팬 선정 MOM
기사입력 2019-08-25 14:1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황의조(27·보르도)가 보르도 유니폼을 입고 터트린 멋진 데뷔골에 현지 언론도 찬사를 보내고 있다.

팬 투표와 현지 언론에 의해 황의조가 ‘MOM(Man of the Match)’으로 선정됐다.


황의조는 25일(한국시간) 열린 2019-20시즌 프랑스 리그1 3라운드 디종과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 전반 11분 선제골을 터뜨리며 보르도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1무1패 뒤의 첫 승이다.


3경기 만에 터진 유럽 데뷔골이다.

이번 시즌 황의조는 일본 J리그에서 프랑스로 활동 무대를 옮겼다.

역습 찬스에서 재빨리 상대 진영으로 파고들어 롱 패스를 이어받은 황의조는 공을 툭툭 치고 들어가다가 수비 한 명을 따돌리고 전매특허인 벼락 같은 오른발 감아차기로 환상적인 골을 뽑아냈다.


황의조가 시원한 유럽 데뷔골을 터트렸다.

사진(佛 디종)=AFPBBNews=News1

이 경기 후 보르도 구단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MOM을 뽑는 팬 투표를 실시했다.

2000명 이상이 참가한 투표에서 황의조는 44%의 득표율로 4명의 후보 가운데 압도적 1위를 차지했다.


또한 지역지 '수드 우에스트'도 보르도의 시즌 첫 승에 선제골로 기여한 황의조를 'MOM'으로 선정했다.

이 매체는 황의조의 빠른 움직임과 보르도의 역습에 골로 결정지은 점을 높이 평가했다.


사진=보르도 SNS
jcan1231@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