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메디톡스, 허가 전 보툴리눔 톡신 불법 유통 파문
기사입력 2019-07-11 09:5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메디톡스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정식 품목허가를 받기 전 보툴리눔 톡신 '메디톡신' 샘플을 병원에 유통했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한 매체는 메디톡스 전 직원의 증언을 통해 "메디톡스가 지난 2003년부터 2005년까지 임상 단계의 메디톡신 샘플을 성형외과와 피부과에 직접 전달했고 불법 시술이 이뤄졌다"고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메디톡스는 지난 2003년부터 2005년까지 임상 단계의 메디톡신 샘플 114병을 10개 성형외과와 피부과에 직접 배달했습니다.
메디톡신 허가 획득 시점은 지난 2006년 3월이기 때문에 임상 전 약효와 안전성이 검증되지 않은 의약품을 불법 유통했다는 의혹입니다.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메디톡스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