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수펙스추구협의회, 조대식 의장 4연임…전략위원회 확대 개편

SK수펙스추구협의회를 이끄는 조대식 의장이 4연임에 성공했습니다.

오늘(1일) SK수펙스추구협의회는 2023년 임원 인사를 단행했습니다.

조대식 의장은 지난 2016년 말 첫 선임 이후 2021년 인사에서 3연임을 이어왔으며 이번 연임으로 그룹 역사상 처음으로 의장직 4연임에 성공하게 됐습니다.

수펙스추구협의회는 현재 7개 위원회 체제를 유지하되 글로벌 사업 수행을 지원하기 위해 전략위원회를 전략·글로벌위원회로 확대 개편합니다.

이번 인사에서는 5개 위원회의 수장이 바뀌었습니다.

김준 SK이노베이션 부회장이 위원장을 맡았던 환경사업위원회는 장용호 SK실트론 사장이 맡습니다.

ICT위원회 위원장은 박정호 SK하이닉스 부회장에서 유영상 SK텔레콤 사장으로 바뀝니다.

서진우 부회장이 이끌던 인재육성위원회는 박상규 SK엔무브 사장이 위원장을 맡습니다.

장동현 SK㈜ 부회장이 위원장을 맡던 커뮤니케이션위원회에는 SV위원회 위원장이던 이형희 사장이 맡습니다.

이 사장의 이동으로 자리가 빈 SV위원회 위원장은 조경목 SK에너지 사장이 낙점됐습니다.

이 외에 김은정·김현대·오동렬·이근구·송수연 등 5명이 신규 임원으로 승진했습니다.

수펙스추구협의회는 "경기 불확실성이 높아진 어려운 상황 속에서 멤버사의 성장 스토리 실행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글로벌 사업 시너지를 높이기 위한 인프라 강화에 중점을 둔 조직개편 과 임원인사를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 진현진 기자 / 2jin@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