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도시경제시민연구소' 출범식 모습. (사진=오산시 제공)

[오산=매일경제TV] 경기 '오산도시경제시민연구소'가 지난 10일 출범식을 갖고 오산 전문가 포럼으로 출범했습니다.

'오산도시경제시민연구소'는 오산지역의 지속 가능한 미래 준비와 삶의 가치를 높이는 정책제안, 더 넓은 세상에서 더 큰 오산의 미래 준비를 목표로 오산을 사랑하는 각계 전문가들이 정책을 발현해 '상상(想像), 그 이상의 오산' 실현을 모토로 구성된 모임입니다.

오산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지난 10일 열린 출범식에는 경기도의회 송영만 의원이 연구소의 소장을 맡고, 자문위원과 20여 명의 지역 문화·예술·에너지·도시·산업·경제 전문가들이 연구위원으로 참여해 오산 발전을 위해 공동으로 정책 제안을 하게 됩니다.

행사에 참석한 안민석 국회의원은 축사를 통해 “시민들의 참여로 작지만 빛나는 도시로 오산이 발전되길 바라며, 그 역할의 선봉에 오산도시경제시민연구소가 앞장 서 지역주민의 꿈과 비젼을 담아 내는 씽크탱크 역할로 활동하길 바란다 ”고 축하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송영만 연구소장은 출범사를 통해 “도시의 외형적 개발과 성장이 아닌 내부적 성장을 통해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정책개발이 우선 되어야 한다”며 “오산시의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시민들과 함께 정책을 개발하고 아이디어를 취합하여 집단지성으로 도시문제를 해결하고 시민이 주인인 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창립 취지와 비전을 설명했습니다.

[강인묵기자/mkkim@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