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日,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방출 하기로
기사입력 2021-04-12 15:0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제1원전에 보관 중인 방사능 오염수를 해양 방출하기로 방침을 정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일본 정부가 오염수의 해양 방출 방침을 굳혔으며 오는 13일 각료회의에서 이를 정식 결정할 것이라고 9일 보도했다.


일본 정부는 작년 가을 오염수의 해양 방출을 추진했으나 지역 어민 등이 반대해 보류했다.

2011년 동일본 대지진으로 연료봉이 들어 있는 노심이 녹아내리고 폭발 사고를 일으킨 후쿠시마 제1원전에서는 하루 방사능 오염수가 140t가량 발생하고 있다.

도쿄전력은 오염수를 '다핵종제거설비'로 정화시킨 뒤 원전 용지 내에 건설된 1061개 탱크에 보관 중이다.

오염수에는 기술적으로 제거하기 어려운 방사성 물질 트리튬(삼중수소)이 남아 있다.

또 보관 중인 오염수 중에는 방사성 물질의 오염 농도가 방출 기준치를 초과하는 것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061개 탱크에 보관할 수 있는 오염수 양은 137만t 정도인데, 현재 탱크 90%가량이 가득 찼다.

내년 가을이면 모든 탱크가 가득 차 더 보관할 곳이 없어질 것으로 보인다.


[도쿄 = 김규식 특파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