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트롯 전국체전’ 상호・상민, 예상 깬 승리에 ‘눈물 왈칵’ [M+TV인사이드]
기사입력 2021-01-17 12:2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트롯 전국체전’ 상호&상민과 미카&갓스가 볼거리 가득한 무대를 꾸몄다.

지난 16일 방송되는 KBS2 ‘트롯 전국체전’ 7회에서는 3라운드인 1 대 1 데스매치를 진행됐다.

이날 충청의 상호&상민은 평소 가깝게 지내던 글로벌의 미카&갓스를 데스매치의 상대로 호명, 절친 사이의 살벌한 대결을 예고해 기대를 모았다.

남진의 ‘파트너’로 선공에 나선 상호&상민은 무대 중 가사 실수로 위기를 맞는가 했지만, 쌍둥이다운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는 묘기에 가까운 퍼포먼스로 전라 코치 송가인의 환호를 받았다.

이에 맞서는 미카&갓스는 조용필의 ‘BOUNCE’(바운스)를 선곡해 풍성한 하모니로 서울 감독 주현미의 “화음 끝내줘”라는 호평을 받았지만, 미카 역시 가사 실수로 아쉬움을 남겼다.

전국 8개 지역의 감독과 코치진, 응원단장의 투표 결과 15 대 3으로 상호&상민이 승리를 쟁취, 이상호는 실수에 대한 죄책감으로 “상민이한테 너무 미안하다”며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