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백파더’ 노라조, 단백질 용사 변신…진짜 달걀 장조림 품고 특급 오프닝
기사입력 2021-01-16 20:2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노라조가 반전 스타일링으로 달걀 장조림을 색다르게 표현했다.

노라조(조빈, 원흠)는 16일 오후 생방송으로 진행된 MBC 쌍방향 소통 요리쇼 ‘백파더 : 요리를 멈추지 마!’(이하 백파더) 달걀 장조림 편에 출연해 특별한 오프닝 무대를 꾸몄다.

이날 ‘백파더 송’ 오프닝 무대에서 조빈은 달걀 여러 판을 모자로 썼고, 원흠은 달걀 장조림을 담아낸 모양의 브로치를 착용해 눈길을 끌었다.

노라조의 색깔을 담은 ‘백파더 송’은 이날 역시 “계란이 왔어요”부터 “밑반찬 이거면 완전 땡큐지. 만들기 쉬워도 겁나 맛있지”라는 친근한 가사로 흥을 끌어올렸다.

의상 소개 시간에 원흠은 “백파더 장조림 연구소의 연구원이다”라고 설명했다. 조빈은 “장조림이 변해가는 과정을 몸소 실험해보고 있다. 결과는 아직 안 나왔다”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댓글유’ 유병재는 “조빈 머리 안 무겁냐”, “안에 들어있는 게 진짜 간장이냐”는 댓글을 읽었다. 조빈은 “진짜 간장”이라고 답해 적극적인 소통에 나섰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