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간 성실하게 채무를 상환하는 금융 소외계층이 후불 교통카드나 소액 신용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게 된다.

권남주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사장과 윤종원 IBK기업은행장, 유광렬 SGI서울보증 사장(왼쪽부터)이 24일 IBK기업은행 본점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SGI서울보증】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