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굿모닝 FM` 배철수 "두 시간 전 출근하려고 했는데…6시 출근"
기사입력 2020-12-01 07:4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가수 배철수가 오전 6시부터 방송을 기다렸다고 말했다.


1일 방송된 MBC FM4U '굿모닝 FM 장성규입니다'에는 배철수가 출격했다.


12월 1일 하루동안 모든 방송 DJ가 바뀌는 'MBC FM4U 패밀리데이'를 맞아 배철수는 오전 7시 '굿모닝 FM'에 출연했다.


배철수는 "약간 졸린거 빼곤 기분 괜찮다"면서 1998년 이래 처음으로 아침 방송에 나서는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2시간 짜리 프로그램은 두시간 전에 와서 기다려야하는데 스태프들이 곤란해 할까봐 할 수 없이 6시에 나왔다"고 오전 6시부터 출근해 방송을 기다리고 있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스튜디오는 안바뀌었다.

'음악캠프' 그 자리라 어색하지는 않다"고 말했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 MBC 보이는 라디오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