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골든일레븐` 이영표, 날카로운 평가"훈련을 충분히 했다는 증거"
기사입력 2020-11-30 20:1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tvN 방송화면 캡처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조상은 객원기자]
'골든일레븐' 이영표가 유망주들의 실력을 꼼꼼하게 살펴봤다.


30일 방송된 tvN '골든일레븐'에서는 이영표가 감독으로 나서 유망주들의 실력을 하나씩 살펴보는 시간이 그려졌다.


이날 이영표는 미리 몸을 풀고 있는 유망주들을 보면서 날카로운 평가를 하기 시작했다.

직접 유망주들의 실력을 보면서 어떤 부분이 강점인지, 무엇이 문제인지 매섭게 살펴봤다.

이에 이영표는 "몇몇 선수는 능수능란한 기술을 갖고 있어서 아주 인내와 노력과 시간이 반드시 필요하다.

긴 시간동안 훈련을 충분히했다는 증거다"며 "그것을 발견하는 즐거움이 있었다"며 호평했다.


이후 다른 감독들 또한 쉬는 시간에 아이들에게 다정하게 말을 걸기도 하면서 친하게 지냈다.

이영표는 "형이라고 불러"라며 "오기전에 영상을 봤느냐"며 삼촌, 형 처럼 대해서 친근함을 듣러냈다.

이어 선수들은 "따뜻하게 대해줘서 감사했고, 신기했다"며 "유명하신 분이 나를 쳐다보는거 같아서 좋았다"며 기뻐하기도 했다.


한편, tvN '골든일레븐'은 유소년 베스트 11이 되기 위해 대한민국 축구 영재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2030년, 미래의 축구 국가대표 육성 프로젝트이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