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미우새` 정우 "아내 김유미와 사귀기까지 오래 걸려... 결혼 5년차에도 설레"
기사입력 2020-11-29 21:4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석훈철 객원기자]
정우가 아내 김유미와의 러브 스토리를 공개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아내 김유미와의 연애 과정을 공개한 정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정우는 아내 김유미가 여전히 설렌다고 밝혔다.

그는 "사귈 때 느낌이랑 결혼 후 느낌이랑 좀 다른데 아직도 아내를 보면 설렘은 물론이고 손 잡을 때 설렘이 큰 거 같아요"라고 했다.

이에 서장훈은 "집에서 계신 분이 보면 만족할 만한 답변이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정우는 김유미와의 연애 과정을 공개했다.

그는 "등장할 때 후광이라고 하잖아요. 그게 비치더라고요. 사실 저보다도 연상이자 선배라 저는 결혼을 하겠다는 생각을 할 수 없었는데 친분이 쌓여갔죠"라고 운을 뗐다.

이어 "사귀기까지가 오래 걸렸어요"라며 "유미 씨는 모든 사람들에게 친절하고 따뜻한데 보이지 않는 막이 있어요"라고 덧붙였다.


정우는 "데이트 아닌 데이트를 하다가 의도치 않은 실수를 하게 되면 그 다음에 만날 때 막이 더 두터워져 있어요. 그게 이어지다가 저도 좀 많이 힘들고 해서 결단을 내렸어요. 고백을 했어요. 정식으로 사귀고 싶다.

처음에는 거절 당했어요. 결국 그 자리에서 사귀기로 했어요"라고 밝혔다.


한편,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는 엄마가 화자가 되어 아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